Home > 육아지원 > 육아정보
육아정보
황사는 싫어요
글쓴이 : 관리자 날짜 : 2018-04-19 15:04:33
첨부화일 : 152170374343.png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황사는 싫어요

 

 

본격적인 봄이 시작되면 바람에 섞여 날아오는 황사와 미세먼지 때문에 창문 여는 것조차 망설여집니다. 미세먼지와 황사는 우리가 호흡할 때 콧속 점막으로 들어가 콧물, 재채기, 코 막힘, 비염, 두통을 유발합니다. 미세먼지 및 황사로부터 건강을 지키는 예방법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.


실내에서

창문을 열어놓으면 외부에서 미세먼지 혹은 황사 성분이 들어올 수 있으니 닫아 두어야 합니다. 호흡기가 건조해지면 황사 성분이 몸속으로 침투하기 쉽기 때문에 가습기, 젖은 수건 등을 사용하여 적정 습도를 유지하는 것이 좋습니다. 또 실내에서 흡연을 하거나 향초를 켜는 것은 미세먼지 농도를 높일 수 있으니 사용을 자제해야 합니다.


외출할 때

일기예보를 잘 듣고 황사 현상이 심하면 가급적 외출을 삼가야 합니다. 외출이 불가피한 경우 신체 노출을 최소화할 수 있는 복장과 미세먼지 전용 마스크 및 보호안경을 착용합니다. 피부에 크림을 발라 피부 보호막을 만들어 트러블을 예방하도록 하며, 호흡기 바이러스 감염을 줄이기 위해 손으로 눈이나 코를 만지지 않도록 합니다. 외출 후 세수, 샤워, 양치질을 해서 몸에 남아있는 먼지와 황사 성분을 제거해야 합니다.


건강을 지켜주는 음식

황사 속 중금속은 우리 몸의 산화스트레스와 염증을 증가시켜 건강을 위협합니다. 외출을 자제하고 공기청정기 등의 도움을 받는 것도 좋지만, 몸에 좋은 음식을 섭취하는 것만으로도 어느 정도 예방할 수 있습니다.



① 물이나 차 마시기

체내 수분이 부족하면 미세먼지가 침투하기 쉽기 때문에 기도의 점막이 건조해지지 않도록 물을 자주 마시는 것이 좋습니다.


 

② 과일이나 녹황색 채소

채소와 과일은 몸속 노폐물을 제거하는데 도움이 됩니다. 또한, 비타민과 식이섬유가 풍부해 신체 밸런스를 유지해 줍니다.


③ 해조류

비타민 K, 칼륨, 섬유질이 풍부하여 독소 배출에 도움이 됩니다.


 

④ 고등어

폐 기능을 강화하며 중금속이 몸에 쌓이는 것을 막아줍니다.





 

 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저작권자 ⓒ ㈜EK_ 키드키즈·월간유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

본 내용을 블로그, 개인홈페이지 등에 게재하실 경우

출처를 반드시 게재해주시기 바랍니다.

출처 : 키드키즈(www.kidkids.net)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번호 제목 이름 날짜
483 자유롭게 키워요 관리자 2018-09-17
482 올바른 칭찬의 기술 관리자 2018-09-10
481 소아비만주의보 관리자 2018-09-07
480 아이들 눈높이를 맞춰주세요 관리자 2018-09-06
479 즐겁게 양치해요 관리자 2018-08-30
478 안전교육을 해요 관리자 2018-08-20
477 식중독을 예방해요 관리자 2018-08-16
476 편식하지 않아요 관리자 2018-07-27
475 즐거운 목욕시간 관리자 2018-07-27
474 면역력을 높여요 관리자 2018-07-27